‘밝히는가’ 류지광 “평생 얻어먹기만 하다가 사주니까 행복해”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프랜차이즈 가맹상담 문의

신청인

연락처

개설희망평수

개설희망지역

투자예상금액

만원

관련내용기재


‘밝히는가’ 류지광 “평생 얻어먹기만 하다가 사주니까 행복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도토리편백집 작성일20-07-30 11:29 조회120회 댓글0건

본문

"도토리편백집 관악점" 류지광이 ‘당신의 일상을 밝히는가’에서 집 공개부터 부모님까지 등장하는 바쁜 일상을 공개하며, 트로트 동지 노지훈, 신인선과의 식사 자리에서는 “평생 얻어먹기만 하다가 사주니까 행복해”라고 고백한다. 7월 30일(목) 방송되는 ‘당신의 일상을 밝히는가’(이하 ‘밝히는가’)에서 트로트 가수 류지광은 아버지와의 투닥거리는 모습으로 집 공개를 시작한다. 류지광이 아버지 앞에서 선글라스 자랑을 하자 아버지는 “선글라스는 너보다 내가 잘 어울리지”라고 하며 류지광에게 선글라스를 받아낸다. 류지광은 아버지에게 “(아버지는) 말상이잖아”라고 공격하며 친구 같은 부자의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 아버지 어머니와 장어를 먹으며 서로 먹으라고 내어준다. 류지광은 “이제 반찬 하기 싫다”는 엄마에게 “반찬 하지 말고 밖에서 맛있는 거 사 드시라니까”라고 하며 이내 “돈이 모자라?”라며 성공한 연예인 아들로서의 면모를 보인다. 이후 류지광은 바쁘게 행사장을 다녀간 후 중요한 약속이 있다며 장소로 향한다. 그곳에 모인 멤버는 바로 트로트 동지 노지훈과 신인선이었다. 류지광은 그들에게 맛있는 것을 사 먹이겠다며 맛집으로 안내한다. 류지광은 “평생 얻어먹기만 하다가 이제 사주니까 이제 행복해”라고 고백한다. 류지광이 “오늘은 내가 쏜다”고 하자 노지훈과 신인선은 끊임없이 고기를 추가한다. 이들은 음식을 먹는 와중에도 모든 리액션을 트로트와 춤으로 표현하자 MC 한영은 “식당에서 춤추는 게 신선하다”며 폭소를 자아낸다. 푸드, 뷰티, 리빙 day로 이루어진 밝히는가’는 박은혜와 한영이 밝히는 언니 대표로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소개하며 유용한 꿀팁을 전달할 예정이다. 세상을 살아가는데 필요한 모든 분야의 고수들이 트렌디한 라이프 정보들을 제공하는 ‘당신의 일상을 밝히는가’는 SBS FiL, 라이프타임에서 매주 화, 수, 목요일 오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법인명 : (주)에이컨 | 브랜드명 : 도토리편백집 | 대표 : 최은영 |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중대로 273, 4층
사업자등록번호 : 563-87-00652 | 고객센터 : 02-407-3395 팩스 :02-407-3396 | 평일 am 09 : 00 ~ pm 18 : 00
이메일 : bossmaeng@naver.com | 카카오톡 프랜차이즈 상담 : @도토리편백집 친구추가

(C) 2018. 도토리편백집.com All Rights Reserved.